구단뉴스

'매년 역대급' 안산-대전 3시즌 연속 홈 개막전 맞대결!
관리자 2019-02-28  /  조회수 : 289

안산 그리너스 FC(대표이사 김필호)가 3월 3일 일요일 오후 1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라운드’ 대전시티즌과 홈 개막전 경기를 치른다.


  안산은 지난 1월, 터키 안탈리아에서 1차 전지훈련을 실시하며 일찌감치 올 시즌을 위한 담금질에 들어갔다. 이어 2월 중순에는 경남 남해로 2차 전지훈련을 떠나 연습경기 등을 통해 실전감각을 끌어올리며 막바지 훈련을 마쳤다.


  임완섭 감독은 “전지훈련 동안 정말 열심히, 최선을 다해 훈련에 임했다. 선수들도 큰 부상 없이 잘 마무리 해줬기 때문에 이번 시즌 좋은 결과가 있으리라 생각된다”며 전지훈련 소감을 전했다.


  올 시즌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친 안산은 대전시티즌과 3시즌 연속 홈 개막전 상대로 만나게 되었다. 양 팀은 앞선 2시즌 동안 치러진 홈 개막전 경기에서 ‘희대의 명승부’로 매년 역대급 경기를 보여줬었다.


  안산의 창단 해인 2017시즌 홈 개막전 경기에서 양 팀은 처음 만났다. 당시 창단 20주년 역사의 대전시티즌을 상대로 창단팀 안산이 고전을 면치 못 할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안산은 보란 듯이 후반 추가시간 골로 2대1 극적인 승리를 기록하며 많은 축구팬들을 놀라게 했다.


 


 2018시즌 또 다시 안산은 홈 개막전에서 대전을 만났다. 전반에만 안산은 2명이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에 놓였다. 후반을 9명으로 시작하며 희망이 없을 것 같았던 안산은 후반 22분 박준희의 골과 후반 추가시간 장혁진의 역전골로 또 다시 3대2 기적의 역전승을 거두었다.


  안산은 대전과 지난 2시즌 동안 안방에서 매년 명경기를 펼쳤다. 그리고 올 시즌 양 팀은 또 다시 개막전 상대로 만나게 되었다. 이번에는 또 어떤 명승부가 펼쳐질지 기대되는 한 판이 사흘 후 안산에서 펼쳐진다.


첨부파일 IMG_1861.jpg
이전글 안산 그리너스 FC, 2월 17일 2019시즌 출정식 개최
다음글 안산 그리너스 FC 라커룸 등 새 단장, 개막전 준비 완료!